학생때 한번 본적이 있었는데 갑작스레 떠올라서 찾아다니던중에 들리게 됬습니다.

애니메이터는 아니지만 저도 만화쪽을 지망하고 있기에 보면서 많은것을 느꼈었습니다.

오랜만에 봐도 상당히 재밌네요. 좋은 활동 많이 하시길.